경남도, '희망2024 나눔캠페인' 스타트
상태바
경남도, '희망2024 나눔캠페인' 스타트
  • 김동현 기자
  • 승인 2023.11.22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완수 경남도지사(오른쪽)와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22일 오전 경남도청에서 '월동난방비 지원식'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경남도]
박완수 경남도지사(오른쪽)와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22일 오전 경남도청에서 '월동난방비 지원식'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경남도]

경남도는 22일 오전 도청 접견실에서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랑의 열매 달기'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사랑의 열매 달기 행사는 연말연시를 맞아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모금활동인 '희망2024 나눔캠페인'의 성공적인 시작을 알렸다.

행사에는 박완수 경남도지사를 시작으로 김진부 경남도의회 의장, 박종훈 경남도교육감 등 도내 기관장들이 참여해 나눔 분위기를 조성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날 행사에서는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난방비 3억원을 경남도에 전달했다. 도민들의 성금으로 마련된 기탁금은 도내 독거노인, 한부모가족 등 취약계층 1500세대에 각각 20만원씩 전달될 예정이다.

박완수 지사는 "나눔은 많은 분에게 힘이 되고 따뜻한 경남을 만드는 소중한 밑거름이 된다"며 "도에서는 기부와 나눔을 통해 행복한 경남을 조성하고, 사회공헌 문화를 확산하는 데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기부로 나를 가치있게, 기부로 경남을 가치있게'라는 구호를 걸고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희망2024 나눔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에서 목표액인 102억원을 달성하면 창원광장에 설치될 사랑의 온도탑 수은주가 100도를 돌파하게 된다. 지난 '희망2023 나눔캠페인'에서는 108억원을 모금해 사랑의 온도 117도를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