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광석 UPF 한국협회장, 취임 후 첫 부산 교회현장 찾아 소통
상태바
송광석 UPF 한국협회장, 취임 후 첫 부산 교회현장 찾아 소통
  • 김동현 기자
  • 승인 2023.07.31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광석 협회장 초청 부산울산권역 순회집회서 특강
ㅑ
송광석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한국협회장이 지난 29일 오후 부산대교회를 방문해 ‘남북통일을 향해 대한민국이 가야할 길’이란 내용의 특강을 하고 있다. [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UPF)은 송광석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한국협회장이 지난 5월 공식 취임한 뒤 처음으로 부산 교회현장을 방문하는 등 그동안 조직을 재정비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부산대교회는 송광석 한국협회장이 취임 후 처음으로 지난 29일 오후 부산대교회를 방문, 부산·울산권역 가정연합 목회자 부부, 중심 신도 300여 명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송광석 한국협회장은 참석자들과 신통일한국을 위해 올해 남은 6개월 동안 총력 활동 승리를 결의했다. 또 교회 현장에서 목회자·신도들과의 직접 소통을 통해 심정적 일체와 협력체계를 다졌다.

지난 29일 오후 부산대교회에서 열린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UPF)의 송광석 협회장 초청 부산울산권역 순회집회에서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송광석 한국협회장은 '남북통일을 향해 대한민국이 가야할 길'이란 내용의 특강을 통해 "분단된 조국을 하나로 만들고자 문선명·한학자 총재 양위분은 일생을 바치셨고, 우리는 그 뜻을 따라 통일운동에 헌신하고 있다"면서 "평생 남북통일과 세계평화를 위해 살아오신 총재 양위분의 생애와 업적은 놀라운 기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런 양위분을 도와 일본식구들이 한 일은 세계의 역사를 바꿨다"며 격려하면서 "목회자는 물론 식구들은 총재 양위분의 통일사상과 평화사상을 세상에 널리 알려 달라"고 당부했다.

송광석 한국협회장은 경기대 정치대학원 북한학 박사로, 통일부 산하 사단법인 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 중앙회장, (사)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공동의장, (사)통일교육협의회 상임의장,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등을 역임하면서 남북통일운동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지난 29일 오후 부산대교회에서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UPF)의 송광석 협회장 초청 부산울산권역 순회집회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br>
지난 29일 오후 부산대교회에서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UPF)의 송광석 협회장 초청 부산울산권역 순회집회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