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노후·위험시설 104곳 집중 안전점검
상태바
울산 중구, 노후·위험시설 104곳 집중 안전점검
  • 유동균 기자
  • 승인 2023.04.1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3 대한민국 안전대(大)전환' 일환
울산 중구청 전경. [사진=울산 중구]

울산 중구가 오는 17일부터 6월 16일까지 61일 동안 '2023 대한민국 안전대(大)전환'의 일환으로 노후·위험시설 등을 집중 점검한다.

대한민국 안전대(大)전환 집중 안전점검은 각종 사고와 재난을 예방하고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중앙부처와 지자체, 국민이 함께 추진하는 사회적 안전 운동이다.

이번 집중 안전점검 대상은 ▷건축 시설 6곳 ▷생활·여가 시설 8곳 ▷환경·에너지 시설 4곳 ▷교통 시설 44곳 ▷산업·공사장 3곳 ▷보건복지·식품 관련 시설 20곳 ▷기타 19곳 등 총 104곳이다.

중구는 안전점검의 내실을 다지기 위해 대학교수와 건축사, 안전 분야 민간 전문가 등과 함께 합동점검을 펼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다중이용 업소와 단독주택 자율안전 점검표를 제작·배포해,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안전점검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중구는 점검 결과 경미한 사안의 경우 현장에서 바로 조치하고, 재난 발생 위험이 높은 시설에 대해서는 보수·보강 작업을 할 방침이다.

또 '국가안전정보 통합공개시스템'을 통해 점검 결과와 후속 조치 내용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김영길 중구청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각종 위험요인을 사전에 발굴하고 개선하겠다"며 "앞으로도 주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고 다양한 재난 예방 활동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