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지자체 최초 공공·상업성 융합 메타버스 플랫폼 '툰빌' 개발 추진
상태바
김해시, 지자체 최초 공공·상업성 융합 메타버스 플랫폼 '툰빌' 개발 추진
  • 유동균 기자
  • 승인 2023.03.15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간 성과 보고회 개최…사전 가입자 1000명 확보
홍태용 김해시장이 15일 오전 김해시청 대회의실에서 지역특화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지원사업인 '툰빌' 중간 성과 보고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김해시]

경남 김해시가 지자체 최초로 공공성과 상업성이 결합된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을 추진한다.

김해시는 1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지역특화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지원사업인 '툰빌' 중간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7월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이 주관하고 경남도에서 지원한 지역특화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공모사업에 지역 내 콘텐츠 기업인 '피플앤스토리'가 선정되면서 협약을 체결하고 미래 디지털 경제 핵심동력이 될 '툰빌' 개발 지원에 나섰다.

이날 보고회는 김해시의원, 메타버스 주 이용자인 시청 전 부서 MZ세대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툰빌 시연 체험 ▷향후 발전전략과 추진방향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툰빌'은 현재 율하 카페거리 3D 구현, 아바타 커스터마이징과 커스텀 오브젝트 119종 모델링 완료, MZ세대가 선호하는 웹툰, 게임, 음원, 채팅 등으로 계속 머무르고 즐기며 지속해서 시를 홍보할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 형태를 갖췄다. 오픈 시점은 내년으로 예상된다.

'툰빌'은 MZ세대들이 많이 몰리고 지역상권이 집결된 율하지역 카페거리가 배경으로 율하만남교, 어린이교통공원, 김해기적의도서관 등 실제 동일한 위치의 랜드마크를 구현했다.

시는 앞으로 전국 웹툰IP(지식재산권) 팬덤들을 모아 시의 각종 행사 시 김해를 전국에 알리는 홍보관 운영, 크리에이터 생태계 구축으로 청년일자리 창출, 관광, 쇼핑 등 기업 콜라보 제품 개발, 게임, 포인트 쿠폰 발급, 지역상권 통로 마련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미 사전 가입자만 1000명을 확보했다.

김해시는 앞으로 '툰빌' 모바일 버전 구축, 콘텐츠 보강 등 고도화 사업을 적극 지원하고 율하 청년복합문화거리 조성 시 온·오프라인 연계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계획이다.

홍태용 김해시장은 "메타버스 플랫폼은 이미 MZ 다음 세대인 알파세대도 탑승 중이고 미래 가치가 큰 핵심 전략산업"이라며 "새로운 가치로 세상의 변화를 이끌어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