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꿈키움멘토단 운영
상태바
울산교육청, 꿈키움멘토단 운영
  • 유동균 기자
  • 승인 2023.03.07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업중단 위기 학생 학업 복귀 돕는다
울산시교육청 전경. [사진=유동균 기자] 

울산시교육청은 올해 학업중단 위기 학생들의 학업 복귀를 돕고자 꿈키움멘토단을 운영한다

7일 울산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2021년부터 운영하는 꿈키움멘토단은 학업중단 위기 학생에게 자신의 경험담과 조언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학업을 계속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자원봉사 성격의 활동이다.

울산교육청은 지난 1월 25일부터 2월 3일까지 올해 꿈키움멘토단을 공개 모집했다. 지원자 48명 중에서 서류심사를 거쳐 지난달 14일 현직교사, 전문상담사, 상담·진로 전문가, 전문직업인 등 32명을 최종 선정했다.

꿈키움멘토단은 오는 12월까지 1대 1 또는 1대 다(多)로 멘토링 활동을 진행한다. 학업, 진로, 정서 지지, 심리 상담은 주 1회, 학업중단숙려제 대상 학생과 고위기 학생은 주 2회 멘토링 이어갈 예정이다.

11월까지 학업중단 징후․위기 학생을 대상으로 맞춤형 체험활동도 진행한다. 금속공예, 페인트 공예와 같은 제작 체험, 영화·연극, 미술관, 박물관 관람 등 문화예술 체험, 수제쿠키, 요리 등 푸드테라피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지난해 꿈키움멘토단은 멘토링과 상담으로 학업중단 위기 대상 학생 123명 중에서 117명(95%)을 학교에 복귀시켜 학업을 이어가게 했다.

학생 31명이 참여한 학업중단숙려제 프로그램을 310회 운영했고, 학생 65명이 참여한 체험활동 프로그램도 7회 운영했다.

한편, 7일 울산시교육청 다산홀에서 열린 발대식에는 최성부 울산광역시교육감 권한대행을 비롯해 민주시민교육과장, 꿈키움멘토 32명 등 모두 37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위촉장 수여와 함께 멘토의 역할과 활동 방향도 협의했다.

최성부 울산교육감 권한대행은 "학생들을 위해 꿈키움멘토단에 지원한 모든 멘토분께 감사드린다"며 "한 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울산교육이 실현될 수 있게 학업중단 위기 학생들을 위한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