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시장,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500곳 조성’ 선포
상태바
박형준 시장,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500곳 조성’ 선포
  • 안정은 기자
  • 승인 2021.10.18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가 2030년까지 7000억 원을 투입해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500곳을 만듭니다.

부산시는 오늘(18일) 오전 시청에서 15분 생활권 내 어린이와 부모가 안심하고 이용 가능한 ‘부산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습니다.

선포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과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김석준 부산교육감, 학부모, 맘카페 회원 등이 참석했습니다.

행사는 박 시장의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조성 비전과 네이밍 발표, 시민인터뷰 영상, 시의회·교육청·지역단체 등과 업무협약 체결 등으로 진행됐습니다.

부산시는 시청 1층 열린도서관 기능을 확장하는 것을 시작으로 2030년까지 7124억 원을 투입해 총 500개의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합니다.

집에서 차량으로 15분 안에 이용할 수 있는 거점형 복합문화공간과 걸어서 15분 안에 갈 수 있는 생활밀착형 복합문화공간으로 나눠 추진합니다.

복합문화공간에는 체험관, 전시관, 학습관, 커뮤니티관 등을 마련하고, 지역 대학과 연계해 독서, 체험, 공연, 교육, 가족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박형준 시장은 어린이 복합문화공간을 중심으로 15분 생활권 도시를 구체화해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도시, 미래도시 부산을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습니다.

채널e뉴스 안정은입니다.


취재기자 : 안정은
영상편집 : 김다정
제보안내 : news@channele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