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히드리소스, 우크라이나에 300만평 규모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상태바
자히드리소스, 우크라이나에 300만평 규모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 김동현 기자
  • 승인 2023.10.3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우크라이나 뉴빌딩협회 통해 한국기업 진출 지원
자히드리소스, 우크라이나에 300만평 규모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조감도. [사진=자히드리소스산업단지투자목적(주)
자히드리소스, 우크라이나에 300만평 규모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 조감도. [사진=자히드리소스산업단지투자목적(주)

자히드리소스산업단지투자목적주식회사(이하 ZIIC)는 우크라이나 르비우 현지를 방문해 유로인베스트홀딩(EURO-Invest-Holding LLC)K-산업단지 개발을 위한 합작법인(JV) 설립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ZIIC는 우크라이나 르비우(Lviv)주 호로도크(Horodok)시 일대 약 300만평(1000ha) 규모 K-산업단지 개발에 나선다. 유로인베스트홀딩은 300만평까지 개발 가능한 인허가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ZIIC는 국내기업의 우크라이나 진출을 지원하며 산업단지의 규모를 6만평(20헥타르)을 시작으로 42만평(140헥타르), 300만평까지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르비우주에 위치한 사업 예정 부지는 우크라이나 동부부터 서부, 폴란드, 헝가리 등 EU를 횡단하는 철도와 공항을 갖춘 교통 요충지이자 서부 관문으로 알려져 있다. 저렴한 인건비와 EU와 접해있는 지리적 강점을 기반으로 재건 사업 중심지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로인베스트홀딩은 우크라이나 서부 물류회사 맥스로지스틱스(MAX LOGISTICS) 및 스마트시티 개발사업 지주사이다. K-산업단지뿐만 아니라 향후 스마트시티까지 사업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ZIIC는 이번 사업을 위해 설립된 특수목적법인으로 국내기업의 우크라이나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인근 르비우시의 구시가지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어 있어 개발이 어려운 만큼 인근 도시인 호로도크시가 산업단지 및 스마트시티 개발지로 주목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1031일 개최되는 제1회 한국우크라이나 뉴빌딩협회 포럼에서 사업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며 우크라이나 진출 플랫폼인 한국우크라이나 뉴빌딩협회를 통해 한국기업진출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전쟁이라는 변수가 존재하지만 내년 착공을 계획으로 현지 파트너사와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