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자력, '사랑의 울타리' 사업 후원금 전달
상태바
새울원자력, '사랑의 울타리' 사업 후원금 전달
  • 유동균 기자
  • 승인 2023.03.06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주 남부권 8개 지역아동센터 문화·예술·취미 활동 후원
6일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광민 행복한 홈스쿨 지역아동센터에서 조석진 새울원자력본부장(오른쪽)이 조진호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에게 ‘사랑의 울타리’ 사업 후원금 4천만 원 전달의사를 밝히고 있다. [사진=새울원자력본부]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는 6일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광민 행복한 홈스쿨 지역아동센터에서 울주군 남부권 지역아동센터 8곳의 미래 꿈나무 육성을 위한 '사랑의 울타리' 사업 후원금 총 4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새울원자력의 대표적인 사회공회공헌 프로그램인 '사랑의 울타리' 사업은 울주군 내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도록 후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광민 행복한 홈스쿨 지역아동센터 등 울주군 남부권 8곳의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의 문화·예술·취미 활동을 위해 사용된다. 건강한 아동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정서 함양을 위한 프로그램 사업비로 쓰여질 예정이다.

특히 이날 전달식에서는 새울원자력본부 직원들이 직접 강사로 참여해 아동센터 어린이들에게 영어를 가르치는 영어 강사 봉사자 결연식도 진행됐다.

조석진 새울원자력본부 본부장은 "지역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